일터로 찾아간 ‘속 시원한 노동 법률 상담’
상태바
일터로 찾아간 ‘속 시원한 노동 법률 상담’
한국노총 인천지역본부 남동인더스파크서 행사
  • 장원석 기자
  • 승인 2019.06.14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인천지역본부가 최근 남동인더스파크 일대에서 찾아가는 무료 노동법률 상담을 실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상담은 근로자와 일반 시민들을 대상으로 한국노총 인천지부와 인천시 일자리경제과가 협력해 진행됐다. 임금·퇴직금·근로계약·산업재해·해고·징계 등 일터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부당 사례에 대한 노동법률 상담이 이뤄졌다.

한국노총은 남동인더스파크가 많은 현장직 근로자들이 법률적으로 곤란을 겪으면서도 도움을 받지 못하고 있는 경우가 많다고 봤다.

특히 임금체불 문제가 심각하다며 해결을 위해 ▶취약근로자 무료 법률지원 확대 ▶사업주 대상 3대 기초고용질서(최저임금 준수, 근로계약서 작성, 임금체불 제로 등) 준수 교육 ▶인사노무관리 지원 ▶근로청소년 대상 노동법 상담 등을 병행할 계획이다.

또 권리구제에서 한발 더 나아가 상담 사례를 분석해 시와 노동관청의 사업과 계획 수립에 반영하도록 요청하고, 최저임금 확대와 근로계약서 불이익 변경 등에 관한 상담과 캠페인을 집중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장원석 기자 stone@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