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노후 가스보일러 교체 지원사업’ 4자 협약 체결
상태바
화성시, ‘노후 가스보일러 교체 지원사업’ 4자 협약 체결
  • 박진철 기자
  • 승인 2019.08.02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가 노후 가스보일러로 안전에 위협을 받고 있는 취약계층을 위해 나섰다.

2019080201010000460.jpg
 시는 1일 시청 접견실에서 삼성전자, 한국가스안전공사,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노후 가스보일러 교체 지원사업’ 4자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8월부터 올 연말까지 관내 취약계층 140여 가구에 설치한 지 10년 이상 경과한 노후 보일러와 급·배기통을 무료로 교체한다. 대상자 선정은 27개 읍면동 맞춤형 복지팀의 추천과 현장 실사로 이뤄진다.

 여기에 소요되는 모든 예산은 삼성전자에서 출연한 1억 원의 기부금으로 사용되며 사업 추진 및 관리는 경기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맡게 된다.

 이에 대해 서철모 시장은 "생활안전은 삶의 근간을 보장하는 중요한 문제"라며 "가스사고의 특성상 치사율이 높아 인명피해가 큰 만큼 겨울이 오기 전에 사업을 완료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화성=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