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평촌공고, 중학생 캠프 통해 반도체산업 진로 탐색 기회
상태바
안양 평촌공고, 중학생 캠프 통해 반도체산업 진로 탐색 기회
  • 이정탁 기자
  • 승인 2019.08.08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 평촌공업고등학교는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관내 중학생을 대상으로 ‘2019 하이테크 유 캠프’를 실시했다.

반도체 기술에 관심 있는 안양지역 중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이번 캠프는 국제반도체장비재료협회와 연계해 미국·유럽 등 선진국에서 진행되는 국제적 프로그램을 바탕으로 진행됐다.

연세대 신촌캠퍼스와 삼성전자에서 열린 캠프는 첨단산업에 대한 진로 정보와 반도체 소자에 대한 논리회로를 몸으로 이해하는 활동(5일), 반도체 물질에 대한 이해, 삼성전자 메모리 뮤지엄 견학 및 생산라인 팹투어(6일), 반도체 업계 임원들의 모의 면접과 진로상담(7일) 등이 이어졌다.

전병주 교장은 "일본이 반도체산업에 제재를 가하는 현 시점에서 국내 반도체 기술의 현재와 미래 청사진을 제공함으로써 세계 최고의 반도체 기술 보유국이 되는 시작점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