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박물관서 가상현실 체험하면 좋겠네
상태바
축구박물관서 가상현실 체험하면 좋겠네
수원월드컵재단 서비스는 오늘부터 현실
  • 심언규 기자
  • 승인 2019.08.08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수원월드컵재단이 8일부터 축구박물관 가상현실 체험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가상현실 체험 프로그램은 축구·야구 등 구기종목 5종과 제자리높이뛰기 등 일반체육 5종, 풍선 터뜨리기·국기 맞추기 등 단체게임 14종으로 구성돼 있다. 박물관 개방시간인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매주 월요일 제외) 별도 신청 없이 방문객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또 수원월드컵경기장(빅버드)을 홈구장으로 쓰는 수원삼성축구단과 협업해 가상현실 체험 프로그램 내 선수단 이미지 삽입, 포토존 마련 등 빅버드의 상징성을 극대화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검토해 나갈 예정이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