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삼죽면 라촌경로당 신축 준공식 개최
상태바
안성시 삼죽면 라촌경로당 신축 준공식 개최
  • 김재구 기자
  • 승인 2019.08.12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는 삼죽면 진촌리에 위치한 ‘라촌경로당’ 신축 준공식을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안성시-삼죽면.jpg
지난 9일 열린 준공식에는 우석제 시장을 비롯해 신원주 시의회 의장, 백승기 도의원, 대한노인회 삼죽면분회 오승환 분회장 및 라촌마을 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시는 라촌마을 주민들의 숙원사업인 낡은 경로당 신축을 위해 총 사업비 1억6천650만 원을 들여 총면적 99.2㎡의 남·여 회원방, 주방, 화장실 등 노인들을 위한 편의시설을 설치했다.

한 주민은 "경로당이 낡아 이용하는 마을 주민들이 별로 없었는데, 마을 사랑방이 생겨 매우 기쁘다"며 "경로당 신축을 위해 아낌없이 지원해 준 안성시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우석제 시장은 "경로당은 어르신들의 쉼터이자 주민들의 소통·화합의 공간으로, 라촌 주민들의 복지 향상과 편의 증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성=김재구 기자 kj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