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하대병원 공공의료사업 지원단 인천지역 중고생 대상 ‘나눔학교’
상태바
인하대병원 공공의료사업 지원단 인천지역 중고생 대상 ‘나눔학교’
  • 최유탁 기자
  • 승인 2019.08.14
  •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하대병원 공공의료사업지원단은 최근 인천지역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하계 나눔학교’를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프로그램에 참가한 인천지역 중고생 30여 명은 기본 소양교육, 지역사회 역사교육 활동, 생명을 살리는 심폐소생술 교육, 장애 이해 교육 등 다양한 활동을 직접 체험하며 미래의 꿈과 주변 소외된 이웃들을 생각하고 함께 할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인하대병원 공공의료사업지원단장 김명옥(재활의학과)교수는 "과정을 수료한 모든 학생들이 나보다 남을 먼저 살피는 진정한 리더로 성장하길 기원한다"며 "지역사회 청소년들과 함께 하는 사회공헌활동의 표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4년 8월 개설된 인하대병원 나눔학교는 지역사회 청소년들이 지역사회와 함께 발전할 수 있는 바른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매 방학기간(여름·겨울) 동안 운영하고 있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