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대주택 내 미세먼지 99.9% 해결 ‘환기장치’
상태바
임대주택 내 미세먼지 99.9% 해결 ‘환기장치’
LH, 3기 신도시 건설 단지에도 적용
  • 김재학 기자
  • 승인 2019.08.16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신규로 건설하는 장기임대주택에 미세먼지를 99.9% 이상 걸러낼 수 있는 고성능 환기장치를 전면 적용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LH가 지난 4월 발표한 ‘LH형 미세먼지 관리 종합대책’의 연장선으로, 연간 300억 원을 투입해 3기 신도시에 건설하는 임대주택에도 적용된다.

기계 환기장치는 정압모터에 의한 강제 환기 방식으로 필터 성능이 좋고, 전열 교환방식이 적용돼 에너지 효율도 높다. 특히, 라돈 등 유해가스의 안정적 배출에 유리하다.

아울러 LH는 임대주택 입주민의 생활 건강 보호를 위해 승강기 등 주민 공용시설에 공기 청정시스템을 설치할 계획이다.

또 단지 내 아이들이 미세먼지 걱정 없이 놀 수 있는 실내놀이터도 확대 설치한다는 방침이다.

김재학 기자 kj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