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플라스틱 재활용 공장에 불 ‘진화중’
상태바
화성 플라스틱 재활용 공장에 불 ‘진화중’
  • 조흥복 기자
  • 승인 2019.0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오전 4시40분께 화성시 우정읍에 위치한 한 플라스틱 재활용 공장에서 불이 났으나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화성.jpg
소방당국은 옆 공장으로 불이 번질 가능성에 대비해 오전 6시15분쯤 인근 소방력을 총동원하는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펌프차 등 장비 50여대와 소방관 등 130여명을 동원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대응 2단계는 인접한 5∼6곳 소방서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경보령으로 화재 규모에 따라 대응 3단계로 확대한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현장 주변에는 유독가스를 포함한 검은 연기가 치솟아 한때 119 신고가 10여 건 접수되기도 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진화 후 화재 원인을 조사할 계획이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