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팔곡산단 분양 최고 ‘10:1 경쟁’
상태바
안산 팔곡산단 분양 최고 ‘10:1 경쟁’
일반 분양 필지 신청 몰려
  • 박성철 기자
  • 승인 2019.08.19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jpg
▲ 안산 팔곡일반산업단 조감도.
국내 최초 산업단지형 햇살공장으로 조성되는 안산 팔곡 일반산업단지 분양이 높은 관심 속에서 사실상 ‘완판’됐다.

안산도시공사는 안산 팔곡 일반산업단지 분양 신청 접수 결과 28개 대상 필지 중 신청 자격이 까다로운 중소기업 전용 4필지를 제외한 일반 분양 필지에 분양 신청이 몰려 최종 입주 기업을 선정하는 심의를 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공사에 따르면 안산팔곡산단은 총 28개 필지에 69개 기업이 분양을 신청해 평균 2.55:1의 경쟁률을 보였고 필지별로는 최고 10: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안산 팔곡 일반산업단지는 팔곡이동 일원 14만3천99㎡ 부지에 화학물질 및 화학제품(8필지 1만6천77㎡), 금속가공제품(9필지 2만9천147㎡), 기타 기계 및 장비 업종(11필지 1만9천373㎡) 총 28필지로 조성되며, 오는 2021년 7월 완공예정이다.

또한 모든 입주기업이 참여하는 햇빛발전협동조합을 통해 공장 지붕에 태양광 패널을 설치하고 생산된 전력은 한국전력 등에 판매해 수익을 얻는 국내 첫 ‘산업단지형 햇살공장’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분양신청이 되지 않은 4개 필지는 중소기업 전용 필지로 관련법에 따라 2010년 2월 6일 이전부터 개발제한구역 내에서 공장을 운영한 중소기업만 신청할 수 있어 신청자격을 갖춘 기업 자체가 전국적으로 희소한 실정으로 해당 필지는 1년 후 일반 분양으로 전환된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