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 부곡도깨비시장 시설개선 사업 마무리 준공식 가져
상태바
의왕 부곡도깨비시장 시설개선 사업 마무리 준공식 가져
  • 이창현 기자
  • 승인 2019.08.20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 부곡도깨비시장이 시민들에게 사랑받는 전통시장으로 변신했다.

부곡도깨비시장은 상인회 지원금 5천800만 원과 경기도 재난관리기금 6천만 원을 지원받아 그늘막과 오색 불빛이 빛나는 경관봉, 안개분사장치를 설치해 비나 눈이 오거나 무더운 날씨에도 고객들이 편리하게 시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시설개선사업을 마무리하고 19일 준공식을 가졌다.

부곡도깨비시장 상인회 주관으로 열린 준공식에는 김상돈 시장을 비롯해 신창현 국회의원, 윤미근 시의회 의장 및 시의원, 도의원, 이충환 경기도상인연합회장, 지역 상인과 사회단체장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현장에서는 의왕사랑 마케터 및 도깨비시장 상인회 회원들이 의왕사랑상품권 확대 발행과 추석맞이 특별 할인 홍보를 위한 가두캠페인을 진행했다.

박용술 상인회장은 "이번 시설개선사업으로 시장을 이용하는 고객들에게 좀 더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김상돈 시장은 "의왕을 대표하는 부곡도깨비시장이 앞으로도 시민들에게 사랑받는 전통시장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의왕=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