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준 이천시장, 기업SOS 원스톱 처리 현장행정 펼쳐
상태바
엄태준 이천시장, 기업SOS 원스톱 처리 현장행정 펼쳐
  • 신용백 기자
  • 승인 2019.08.22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엄태준 이천시장이 각종 규제로 인한 기업 애로 해결을 통해 강소기업 육성과 기업하기 좋은 도시환경 조성에 힘쓰고 있다.

2019082201010007647.jpg
21일 이천시에 따르면 엄태준 시장과 관련 부서장들이 지난 20일 호법면 소재 ㈜오뗄(대표 김연태)을 비롯한 12개 사 기업대표를 만나 기업 애로사항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번 간담회는 자금, 인프라, 각종 규제 등 애로가 있는 기업 현장을 찾아 생생한 목소리를 청취하고 신속하게 해결(ONE-STOP) 방안을 제시하고자 마련했다.

특히 유관기관인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경기신용보증재단, 경기테크노파크가 함께 해 2시간여에 걸쳐 기업의 고충을 청취하고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엄 시장은 당일 건의사항 중 직접 기업 현장을 확인하고 해결하기 위해 ㈜두레(대표 박종필)를 찾아 애로를 수렴하는 등 적극행정을 펼쳤다.

이날 제기된 주요 기업 애로사항은 공장 진입로 확보, 공장 증설, 정책자금 지원 등이었다.

시 및 유관기관은 관계 부서 등과 긴밀히 협의해 관내 기업의 애로 해결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처리하기로 했다.

엄태준 시장은 "앞으로도 수시로 기업을 방문, 현장 애로사항을 발굴하고 해결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 기업하기 좋은 도시 이천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