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에 터 잡고 매달 소외층 도운 기업 칭찬
상태바
인천에 터 잡고 매달 소외층 도운 기업 칭찬
적십자사, ㈜세니온에 명예장 총 1300만 원 누적 금액 달성
  • 김유리 기자
  • 승인 2019.09.06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적십자사 인천시지사가 5일 이동률 ㈜세니온 대표이사를 비롯해 이경호 인천적십자회장, 김성준 사회협력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세니온에 적십자회원유공장 명예장을 전달했다.

적십자회원유공장은 대한적십자사의 인도주의 사업 재원 조성에 크게 기여한 개인 또는 단체에 수여하는 포상이다. 세니온은 총 1천300만 원의 누적 기부금액을 달성해 적십자회원유공장 명예장을 수상했다.

세니온은 월 100만 원을 매월 대한적십자사에 정기후원하고 있다. 지난 1년간 기부금액은 1천200만 원으로 인천적십자사에 기부하는 기업단위 기부액으로는 상위를 차지한다.

이동률 대표이사는 "서울에서 사업을 하다 인천 서구 검단으로 사업장을 옮기면서 적합한 후원처를 물색하던 중 지역사회 취약계층과 복지 사각지대를 지원하는 적십자사와 인연이 닿아 후원하게 됐다"며 "이렇게 좋은 일에 동참할 수 있어 기쁘고, 앞으로도 적십자사와 함께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활동에 더 많이 참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김유리 기자 kyr@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