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서 30대 중국동포가 동료들 흉기로 찔러
상태바
수원서 30대 중국동포가 동료들 흉기로 찔러
  • 박종현 기자
  • 승인 2019.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같이 살던 동거인들에게 흉기를 휘두른 30대 중국동포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수원서부경찰서는 11일 살인미수 혐의로 중국동포 A(37)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4시 34분께 수원시 매산동의 한 원룸에서 함께 살던 동료 B(32)씨 등 2명에게 흉기를 휘두른 혐의를 받고 있다.

이로 인해 B씨는 배와 목 등을 흉기로 찔리는 중상을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 다른 피해자는 팔목과 이마 등에 상처를 입는 등 경상을 당했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이전부터 알고 지냈던 B씨가 최근 중국에서 한국으로 입국한 후 함께 생활해왔던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현재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박종현 기자 qw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