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2019 성남국제의료관광컨벤션 행사 20일 개최
상태바
성남시, 2019 성남국제의료관광컨벤션 행사 20일 개최
  • 이강철 기자
  • 승인 2019.09.17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료관광과 의료기술 자원을 한자리에서 만나 볼 수 있는 ‘2019 성남국제의료관광컨벤션’ 행사가 오는 20일부터 22일까지 사흘간 성남시청 일원에서 열린다.

성남시가 주최하고 시 의료관광협의회와 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68개 업체가 120개 부스 규모로 참가한다. 러시아·몽골·중국·베트남 등 13개국에서 오는 65명의 해외 바이어를 포함해 참관 인원은 2만여 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개막식은 첫날 오후 3시 시청 광장 야외무대에서 4인조 밴드그룹 잔나비의 축하공연 등으로 꾸며진다.

행사기간 시청 1층 로비에는 국제의료관광전과 의료기기산업전이 펼쳐진다. 영상·재활·헬스케어·바이오 등의 의료기기와 외국인 의료관광 안심케어 보험, 통역 서비스, 지역 의료기관의 중증질환·성형·피부미용·재활 관련 의료관광상품 등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다.

시청 광장엔 디지털 의료기기와 뷰티 체험관, 고령친화산업관, 시민 체험관을 설치·운영한다. 가상현실(VR) 속 치매 인지, 안과 검사 체험, 5G(5세대) 기술을 활용한 가상운동공간 체험이 이뤄져 일반인도 쉽게 의료관광산업을 이해할 수 있다. 메이크업, 네일아트, 두피 검사, 미래 당뇨 예측, 미술 심리치료도 해 볼 수 있다.

청내에선 국제콘퍼런스, 의료기기와 의료관광 비즈니스 상담회, 병원 홍보 설명회 등이 열린다.

시는 컨벤션 기간 중 성남시 정원축제, 토요예술제를 개최해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가득한 잔치 분위기 속에서 행사를 이어간다.

시는 지역의 우수한 의료기술과 관광자원을 국내외에 널리 알리기 위해 지난해 전국 기초지방자치단체 중 처음으로 국제의료관광컨벤션을 열었다.

보건복지부의 2018년 외국인 환자 유치 실적 조사에 따르면 시는 지난해 1만179명의 외국인 환자를 유치해 전년(4천975명) 대비 105%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성남=이강철 기자 iprok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