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중국 헤이룽장성 빙상·양궁·펜싱 ‘교류전’
상태바
경기도-중국 헤이룽장성 빙상·양궁·펜싱 ‘교류전’
  • 심언규 기자
  • 승인 2019.09.17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헤이룽장성 국제스포츠교류가 16일부터 20일까지 5일간 중국 헤이룽장(黑龍江)성에서 펼쳐진다. 중국 헤이룽장성이 주최·주관하고 경기도가 참가하는 이번 교류는 양국 선수들의 국제 감각 및 경기력 향상과 우호를 증진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빙상·양궁·펜싱 3개 종목 70여 명의 임원 및 선수들이 참여한다.

2016년 8월 우호협력합의서 체결을 시작으로 교류를 이어온 두 지역은 지난해 12월 헤이룽장성 선수단(빙상·양궁·수영, 26명)의 도 방문을 계기로 스포츠 분야 교류에 본격적인 물꼬를 텄다. 특히 이번에는 수영 종목을 대신해 펜싱이 참여함으로써 신규 종목의 우호 교류·협력 방안도 모색할 예정이어서 관심이 모아진다.

양국 선수들은 5일간 각 종목별 합동훈련과 친선경기, 하얼빈 역사유적 탐방 등 문화행사를 진행하며 그간 갈고 닦은 실력은 물론 더 큰 우정을 나누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곽성호 단장(도체육회 총괄본부장)은 "대한민국 꿈나무 선수들이 경기장 안에서는 실력을 점검하고 협동하며, 밖에서는 우정을 다지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심언규 기자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