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정민 옹진군수,태풍 피해를 입은 영흥면 찾아 민생현장 점검
상태바
장정민 옹진군수,태풍 피해를 입은 영흥면 찾아 민생현장 점검
  • 배종진 기자
  • 승인 2019.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정민 옹진군수는 19일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영흥면을 찾아 민생현장을 점검했다.

영흥면은 이번 태풍으로 농가 비닐하우스 110여 채와 단전으로 인해 양식장에서 키우던 새우 270만 마리가 폐사하는 등의 피해를 입었다.

장 군수는 "태풍 피해를 입은 군민들에게 위로의 말을 전한 뒤  피해가 조속히 복구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군 내에서 가장 많은 돼지를 키우는 한 농가를 방문해  "아프리카 돼지열병 대응을 위해서 옹진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운영하고 있으며, 돼지열병 차단방역 등을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옹진군 돼지농가는 총 2개 농가이며, 백령도 1곳(200두)과 영흥면에 1곳(900두)이 있다.

배종진 기자 jongj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