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청 민원실서 민원인의 폭언·폭행 등 비상상황 모의훈련
상태바
가평군청 민원실서 민원인의 폭언·폭행 등 비상상황 모의훈련
  • 엄건섭 기자
  • 승인 2019.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은 지난 20일 군청 종합민원실에서 공무원, 경찰 등이 참석한 가운데 민원인의 폭언·폭행 상황을 가정한 비상상황 대비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22일 군에 따르면 이번 모의훈련은 최근 민원실 내에서 빈번히 발생하는 폭언, 폭행, 위협, 난동 등의 위험에 노출돼 있는 민원인 및 민원담당 공무원을 보호하고 비상상황 시 직원의 대응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훈련은 민원인이 공무원에게 폭언·폭행 시, 상황별 민원응대매뉴얼에 따라 각 상황에 대한 직원들의 대처법 등을 연습해 훈련효과를 높였다.

훈련을 통해 공무원들은 비상상황 속 적절한 대처법을 숙지함으로써 유사시 직원과 민원인들의 안전을 보다 신속히 확보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군은 지난해 9월 임금체불에 불만을 품은 60대 남성이 군청민원실 방화를 계기로 같은 해 12월 가평경찰서와 연결되는 비상벨을 본청 및 사업소, 각 읍면 민원실 11곳에 30개를 설치 완료한바 있다.

군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