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형준, 계약금 3억6000만 원
상태바
소형준, 계약금 3억6000만 원
kt 위즈, 신인 입단계약 마무리 28일 홈경기서 팬들에게 인사
  • 심언규 기자
  • 승인 2019.09.26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위즈 신인선수로 계약을 마친 선수들. (왼쪽부터 천성호, 소형준, 여도건, 윤준혁)
프로야구 kt 위즈는 2020년 신인 지명선수들과 입단계약을 마쳤다고 25일 밝혔다.

연고지 고교 출신으로 1차 지명을 받은 유신고 투수 소형준(18)은 계약금 3억6천만 원에 계약을 체결했다.

2차 드래프트에서 1번으로 지명한 같은 학교 포수 강현우(18)는 1억5천만 원, 2번으로 선발한 단국대 유격수 천성호(22)는 1억 원, 3~4번으로 지명된 이강준(18)과 윤준혁(18)은 각각 9천만 원과 8천만 원에 계약했다.

kt는 이들을 포함해 2차 10라운드까지 지명한 신인선수 총 11명(투수 4명, 포수 2명, 내야수 5명)과 계약을 완료했다.

계약을 마친 2020년 신인 선수들은 28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리는 NC와의 홈경기에서 팬들에게 인사할 예정이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