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자원봉사단, 삼척시 갈람2리서 수해복구 구슬땀
상태바
의왕시자원봉사단, 삼척시 갈람2리서 수해복구 구슬땀
  • 이창현 기자
  • 승인 2019.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종합자원봉사센터 소속 자원봉사단 40여 명은 10일 태풍 ‘미탁’으로 피해를 입은 삼척시 원덕읍 갈람2리을 찾아 수해복구 자원봉사를 펼치며 온정의 손길을 나눴다.

이날 자원봉사자들은 집중호우로 인한 집안 가재도구를 청소하고, 토사유출로 인한 마을주변 응급복구에 구슬땀을 흘렸다.

홍석호 자원봉사센터 소장은 "태풍 피해로 힘들어 하는 주민들이 일상으로 빨리 복귀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의왕=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