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 NH농협은행 지역사랑 실천 노인회에 ‘지원금 700만 원’ 쾌척
상태바
강화 NH농협은행 지역사랑 실천 노인회에 ‘지원금 700만 원’ 쾌척
  • 김혁호 기자
  • 승인 2019.10.15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은행 강화군지부는 14일 지역사랑 행복나눔 지원금으로 700만 원을 대한노인회 강화군지회에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는 윤희 지부장, 장기천 대한노인회 지회장 등이 강화노인복지회관에서 모여 전달식을 진행하고 농촌지역 노인복지 등에 대해 대화를 나눴다. 강화군지부는 매년 강화 관내 노인들을 위해 노인회에 지원금을 전달하고 있으며, 지원금은 동절기 난방비, 노인회 및 경로당 운영 비용 등으로 사용되고 있다.

장기천 지회장은 "농촌이 고령화되고 어려운 시기에 농협에서 지원을 받게 되어 무척 기쁘고, 지원금은 꼭 필요한 곳에 사용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윤희 지부장은 "우리 농업·농촌 발전을 위해 헌신적으로 노력하신 어르신들에 대한 작은 보답"이라며 "동심동덕의 마음으로 이웃사랑 실천에 앞장서는 농협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