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계절 패착은 , 가문의 비극인가
상태바
태양의 계절 패착은 , 가문의 비극인가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19.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호일보=디지털뉴스부]태양의 계절 결정적 패착으로, 가문의 비극으로 

KBS 태양의 계절에서는 사자 두마리가 이빨을 드러내며 사투를 벌이는 장면이 전개됐다.
KBS 태양의 계절에서는 사자 두마리가 이빨을 드러내며 사투를 벌이는 장면이 전개됐다.

KBS 태양의 계절에서는 사자 두마리가 이빨을 드러내며 사투를 벌이는 장면이 전개됐다. 

두 사자 모두 정한용이 키운 맹수였다. 정한용은 최성재와 오창석을 키워냈다. 의도하지 않았지만 둘 다 군림하는 맹수가 된 것이다. 또한 이것이 가문에는 큰 비극을 야기시키기도 했다. 

그 대가를 톡톡히 치르고 있는 것이다. 오창석은 윤소이와 하시은 사이에서 큰 고통을 받고 있다. 이상숙까지 더해 줘 마음을 편하게 둘 곳이 없다. 

모든 상황이 여의치 않게 돌아가자 오창석은 모종의 결심을 한다. 일단 최정우 부자를 파멸에 이르게 하는 것이다. 최정우에 대한 응징부터 수순을 짜기 시작한 것이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