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유산슬 유재석 “몸속에 한 많이 쌓여”... 여러 사람들 찾아보는 중
상태바
아침마당 유산슬 유재석 “몸속에 한 많이 쌓여”... 여러 사람들 찾아보는 중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19.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토 : 영상캡쳐
포토 : 영상캡쳐

[기호일보=디지털뉴스부] '아침마당' 유산슬 유재석에 대해 여러 사람들이 궁금함을 내비치고 있는 상황이다.

이는 그가 방송에 모습을 드러내 시청자들을 깜짝 놀라게 하고 있는 것에 비롯됐다고 할 수 있다.

이로인해 현재 대형포털 서치리스트 상단에 '아침마당' 유산슬 유재석이 장악을 하고 있는 등 여러 사람들의 눈과 귀를 블랙홀처럼 끌어들이고 있는 것이 눈에 띤다.

최근 엠비씨 예능방송 놀면 뭐하니를 통해 트로트 가수 유산슬로 변신한 코미디언 유재석이 십팔일 케이비에스 아침마당에 모습을 드러내자 방송을 보고 있던 사람들이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유재석은 트로트 가수를 뽑는 아침마당 이날 코너에 당당히 등장해 자신을 유산슬이라고 밝힌 후 트로트를 어떻게 부를지 질문을 받았다.

이에 깊은 한을 품고 살지는 않지만, 트로트를 좋아했다. 그래서 신인이기는 하지만 이를 담으려고 노력을 했다.

이날 함께 출연한 트로트가수 박상철은 유재석은 성품이 온순하다. 유산슬 싫어하는 사람 없다. 착하고 바르게 살려면 얼마나 한이 쌓이겠냐. 몸속에 한이 싸여서 이를 음악을 통해 푸는 거다라고 소개를 했다.

그러자 유재석은 듣고 보니 내 몸속에 한이 많이 쌓인 것 같다라고 털어놔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에 아침마당엠씨 김재원 아나운서는 유재석이 왜 사서 고생을 하겠냐. 개인적인 성공 보다는 트로트계 중흥을 위해서 젊은 세대들에게 트로트를 알리기 위해서 하는거다라고 진단을 했다.

한편, 유산슬은 기호 3번으로 등장해 합정역 5번 출구를 열창하며 시청자들의 열렬한 환호를 이끌어 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