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 간부가 교비 4억여 원 꿀꺽
상태바
대학 간부가 교비 4억여 원 꿀꺽
  • 심언규 기자
  • 승인 2019.11.20
  • 1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내 한 대학 행정직 고위 간부가 교비 4억여 원을 횡령한 사실이 드러나 검찰에 넘겨졌다. 경기남부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업무상 횡령 등 혐의로 A(52)씨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구속 송치했다고 1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2012∼2015년 한 대학 행정팀 처장으로 재직하면서 공사업체나 용역회사 선정 과정에서 수의계약을 주겠다고 한 뒤 뒷돈을 챙기거나 공사비를 부풀리는 등의 수법으로 모두 4억여 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