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내년 본예산 1조 5천662억 편성…올해보다 8% 증액
상태바
안양시 내년 본예산 1조 5천662억 편성…올해보다 8% 증액
  • 이정탁 기자
  • 승인 2019.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는 내년 본예산으로 1조 5천662억 원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20일 밝혔다.

올해 본예산 1조 4천507억 원 대비 8% 증가한 액수다.

시가 제출한 내년도 예산안 일반회계는 1조 1천857억 원, 특별회계는 3천805억 원으로 상정됐다.

내년 예산안은 시민이 주인인 안양, 청년이 찾아오는 경제도시 안양, 삶이 편해지는 스마트도시 안양, 시민 모두가 건강하고 삶이 풍요로운 행복도시 안양, 안전하고 교통이 편리한 안양 등에 중점을 두고 편성됐다.

세부적으로는 

첫째, 시민참여위원회 운영 1억 원, 카카오톡 채널 등 소셜미디어 운영에 4억 원, 안양청년축제 지원에 8천만 원을 편성하는 등 시민이 주인인 안양을 만들어 나가게 된다.

다음으로 청년이 찾아오는 도시 조성을 위해 석수 청년스마트타운 조성 17억 원,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 14억 원을 편성하는 등 청년이 안양에서 터를 잡고 미래를 꿈꿀 수 있도록 한다.

일자리센터 운영 15억 원, 신중년 친화적 공공일자리 9억 원, 베이비부머 지원센터 운영 2억 원 등 맞춤형 생애설계서비스도 지원한다.

셋째, 삶이 편해지는 스마트 도시 안양 조성을 위해 도시기반시설 IoT 데이터 통합 플랫폼 구축에 6억 원을, 상하수도 및 미세먼지 등의 도시데이터 제공과 드론 산불감시 및 진화시스템 구축에 4억 4천만 원을 편성했다.

또 안양역 일원 주차장 및 공원 조성 100억 원, 안양8동 명학마을 44억 원, 박달1동 정원마을 33억 원, 석수2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41억 원은 주민과 함께 특색 있고 지속가능한 아름다운 마을 만들기에 쓰여진다.

넷째, 장애인 체육센터 및 복합문화관 건립 70억 원 편성과 교육경비 전국 지자체 중 1위인 교육지원 부문은 내년에도 안양형 예술교육인 1인 1악기 프로그램, 다목적체육관 건립, 중고 신입생 체육복 지원 등에 총 211억 원의 경비를 편성했다.

모든 출산가정 산모 신생아 건강관리사 지원 12억 원, 아이좋아 행복꾸러미 서비스 5억 원, 24시간 시간제 보육 어린이집 운영 지원 7천만 원 등의 예산도 편성했다.

마지막으로 방범CCTV에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 방범관제시스템 도입 3억 원, 시민 생활안전을 위한 시민안전보험 가입 2억 5천만 원을 편성했다.

전기 및 수소 자동차 보급 확대 36억 원, 노후 경유차 저공해화 지원 111억 원 등  미세먼지 없는 청정도시도 만든다.

한편 내년도 예산안은 오는 12월 20일 시의회에서 확정된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