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르릉~ 홀몸노인에 안부전화 걸어 ‘심신 케어’
상태바
따르릉~ 홀몸노인에 안부전화 걸어 ‘심신 케어’
강화군 ‘단군콜센터’ 시범운영 불편사항 해소·말벗서비스 제공
  • 김혁호 기자
  • 승인 2019.11.21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천호 강화군수가 단군콜센터를 찾아 상담직원들을 격려하고 있다. <강화군 제공>

인천시 강화군이 군민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기 위해 강화읍 다문화가족지원센터 3층에 ‘단군콜센터’를 설치하고, 12월 말까지 시범운영에 들어갔다.

20일 강화군 단군콜센터에 따르면 이 사업은 홀몸노인 등 주민들에게 직접 전화를 걸어 안부를 살피고, 생활 불편사항 등을 해소하는 케어콜 서비스를 목적으로 지난해부터 민선 7기 핵심 공약사업으로 추진해 왔다.

상담원이 경로당과 80세 이상 홀몸노인을 대상으로 안부전화를 걸어 안전 및 생활불편사항 확인, 말벗서비스 등을 통해 외롭고 힘들 때 기댈 수 있는 마음의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며, 이야기를 들어주면서 심리적·정서적 안정을 가져다 주는 것을 목적으로 운영된다. 이밖에도 상담대상이 노인층인 점을 감안해 콜센터 팀장으로 노인복지에 능통한 사회복지 직원을 보강하는 등 상담내용의 정확성을 높이고, 서비스에 대한 신뢰도와 만족도를 지속해서 향상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대표번호(☎032-930-3100)로 전화를 하면 상담원 4명과 팀장 등 5명이 배치돼 1천263명을 대상으로 월 2회 이상 상담을 진행하게 된다.

유천호 군수는 지난 18일 단군콜센터를 방문해 상담직원들을 격려하고, 상담전화를 진행하는 등 콜센터에 대한 특별한 관심과 애정을 나타냈다.

유 군수는 "단군콜센터는 군민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는 기회이자 선제적 군정 운영을 위한 초석"이라며 "앞으로도 군민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적극 발굴하고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단군콜센터는 12월 말까지 시범 운영 후 내년 1월부터 본격 서비스가 개시된다. 상담대상도 노인, 한부모가정, 다문화가정 등 다양한 연령층으로 확대하고, 상담횟수도 점차 늘려가 갈 계획이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