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미디어랩-대각사 한중건립추진위 장례사업 협약
상태바
문화미디어랩-대각사 한중건립추진위 장례사업 협약
  • 최유탁 기자
  • 승인 2019.12.11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미디어랩(대표이사 유찬선)은 지난 9일 중국 옌지(延吉)시 소재 대각사 한중건립추진위원회(한측위원장 장성우)와 봉안당 등 장례·장묘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거행했다.

양측은 대각사 봉안당 5만 기 건립 추진사업을 통해 한중 간 교류·협력 확대와 동포장례문화 발전을 위해 서로의 사업 노하우와 매체를 적극 활용,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이 사업은 국내에서 살아가는 중국동포 65만 명에게 희소식이다. 봉안당은 급격한 노령화로 접어든 중국동포사회에 경로효친 장례문화의 대안이 될 것으로 기대되기 때문이다.

유찬선 대표는 인사말에서 "대각사 건립 추진은 삶의 터전을 옮긴 중국동포들에게 꼭 필요한 사업이므로 홍보·광고 역량을 최대한 투입해 알려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장성우 대표는 "대각사 건립사업은 민족사업이라고 생각하며, 이 사업은 중국동포들에게 무한한 긍지를 심어 줄 것이다"라고 사업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