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더샵’ 11년 만에 리뉴얼
상태바
포스코건설 ‘더샵’ 11년 만에 리뉴얼
강화된 편의 등 4대 가치 지향 변경한 심벌·로고는 순차 적용
  • 인치동 기자
  • 승인 2020.01.14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건설이 아파트 브랜드 ‘더샵’을 새 단장했다. 더샵을 출시한 이후 두 번째이자 11년 만의 리뉴얼이다. 포스코건설은 이번 리뉴얼에 새로운 10년을 맞는 2020년 주거의 지향 가치에 충실한 ‘더샵 3.0’ 시대를 열어 나가겠다는 의지를 담았다고 13일 밝혔다.

‘Advance in Core(핵심에서 앞서 가는)’를 콘셉트로 ▶신뢰할 수 있는 안전 ▶강화된 편의 ▶안락한 휴식 ▶세련된 디자인을 더샵의 4대 지향 가치로 삼았다. 더샵의 심벌(#)은 가로획과 세로획이 교차하는 구조를 형상화해 강인함과 견고함을 강조했다. 영어 대문자와 소문자로 혼용했던 로고(The Sharp)는 모두 대문자(THE SHARP)로 변경해 심벌과 조화로움을 이루고 가독성을 높였다. 색상은 기존 블루 바이올렛(Blue Violet)에서 프러시안 블루(Prussian Blue)로 바꿨다. 프러시안 블루는 철의 화학반응에서 볼 수 있는 색상으로 무게감과 고급스러움이 특징이다.

포스코건설은 올해 신규 분양단지부터 새롭게 단장한 더샵을 순차적으로 적용할 계획이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더샵은 지난 18년 동안 고객들의 사랑으로 성장해 온 브랜드"라며 "고객의 신뢰와 사랑을 받는 100년 브랜드로 영속할 수 있도록 국내 최고 품질의 더샵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인치동 기자 airi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