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20일부터 체납관리단 기간제 노동자 1858명 모집
상태바
경기도 20일부터 체납관리단 기간제 노동자 1858명 모집
  • 박광섭 기자
  • 승인 2020.01.16
  • 2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오는 20일부터 22일까지 도내 일선 시·군에서 ‘경기도 체납관리단’으로 활동할 기간제 노동자 1천858명을 모집한다고 15일 밝혔다.

지난해 1천262명보다 596명(47.2%) 늘어난 규모다. 도내에 주소를 둔 도민이면 누구나 주소지 관할 시·군에서 신청할 수 있다.

선발 인원은 수원 100명, 성남 163명, 용인 80명, 의정부 83명 등이다.

선발된 체납관리단원은 소정의 교육과정 이수 후 3월 9일부터 12월 20일까지 하루 6시간씩 각 지역에서 납부 방법 안내, 전화상담, 체납자 가정 방문, 애로사항 청취, 실태조사 등의 활동을 하게 된다. 보수는 올해 도 생활임금(시간당 1만364원)을 적용받으며, 도와 해당 시·군이 절반씩 부담한다.

자세한 사항은 도 또는 각 시·군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도 조세정의과(☎031-8008-4131)로 문의하면 안내된다.

박광섭 기자 ksp@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