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경기도주식회사 판매 채널 연결 여성·장애인고용기업 등 선정 우대
상태바
도-경기도주식회사 판매 채널 연결 여성·장애인고용기업 등 선정 우대
  • 민부근 기자
  • 승인 2020.01.21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와 경기도주식회사가 홈쇼핑 채널을 통한 도내 중소기업 판로 개척에 나선다.

20일 도에 따르면 도와 경기도주식회사는 올해 5억7천여만 원을 투입해 ‘2020년도 경기도 중소기업 홈쇼핑 판로 지원사업’을 추진, 사업 참여 중소기업을 모집한다.

사업 대상은 도에 본사 또는 공장이 있는 중소기업 30곳이다. 서류심사 및 선정위원회를 통해 지원기업을 선정하게 되며 평가 항목은 제품 경쟁력, 제품 신뢰성, 구체적 사업화 기반, 기대효과 등이다. 장애인고용기업, 여성기업, 벤처기업, 사회적 기업 등은 선정 시 우대한다.

선정 중소기업의 제품은 라이브홈쇼핑(공영홈쇼핑, 엔에스쇼핑 등) 및 데이터홈쇼핑(더블유쇼핑, SK스토아, 신세계TV쇼핑, GS마이샵 등) 채널에 판매하게 된다.

참여를 원하는 중소기업은 신청서 등 필수 서류를 작성해 오는 31일 오후 6시까지 담당자 이메일(jsm@kgcbrand.com)로 접수하거나 경기도주식회사(성남시 분당구 판교로 289번길 20 스타트업캠퍼스 2동 6층)에 방문 및 우편 접수하면 된다.

이소춘 특화기업지원과장은 "지난해 중소기업 26곳을 선정, 70회 방송을 지원해 16억 원의 매출을 달성한 바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플랫폼을 활용해 중소기업의 든든한 도우미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민부근 기자 bgmi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