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다중이용시설 3곳 위생등급 우선구역 지정
상태바
양주시 다중이용시설 3곳 위생등급 우선구역 지정
코로나19 확산 차단에 위생 집중
  • 전정훈 기자
  • 승인 2020.02.24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시책 일환으로 양주휴게소 등 다중이용시설 3곳에 대해 위생등급 우선구역으로 지정했다. 사진은 다중이용시설을 찾은 시민. <양주시 제공>
양주시는 코로나19 예방과 위생업소 위생수준 향상을 위해 위생등급 적용 우선구역을 지정했다고 23일 밝혔다.

위생등급 우선구역은 불특정 다수가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의 음식점이 밀집해 있는 일정구역을 위생 상태 향상을 위해 지정된다. 이번에 지정된 위생등급 우선구역은 양주휴게소(서울외곽순환도로), 농협양주농산물유통센터, LF스퀘어 양주점 등 3개소다.

시는 해당 업소에 대한 맞춤형 컨설팅과 위생물품 등을 지원하는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식품안전관리를 실현하기 위한 다양한 시책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양주=전정훈 기자 jjh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