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2019년 쌀 변동직불금 206억 지급
상태바
도, 2019년 쌀 변동직불금 206억 지급
  • 박광섭 기자
  • 승인 2020.02.27
  • 2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는 2019년도 쌀 변동직불금으로 6만7천9농가(5만6천89㏊)에 206억 원을 지급할 예정이라고 26일 밝혔다.

쌀 변동직불금은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고시에 의해 정해지는 수확기(2019년 10월∼2020년 1월) 쌀값(80㎏당 목표가격)보다 하락할 경우 차액의 85% 가격에서 고정직불금을 제외하고 지급하는 보조금이다.

2019년도 쌀 목표가격은 80㎏당 21만4천 원으로 확정돼 변동직불금 지급단가는 5천480원/80㎏(1㏊당 36만7천160원)으로 정해졌다. 도의 총 지급액은 206억 원으로, 2018년 100억 원과 비교해 106억 원 늘었다. 이는 농가당 평균 31만4천 원꼴로, 공동 경작일 경우 한 농가에서 여러 명이 신청할 수 있다.

한편, 오는 5월 공익직불제가 시행되면 쌀 변동직불금은 이에 통합돼 역사 속으로 사라진다. 따라서 이번에 지급되는 변동직불금이 마지막이 된다.

박광섭 기자 ksp@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