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재단 상업시설 임대료 감면
상태바
월드컵재단 상업시설 임대료 감면
  • 심언규 기자
  • 승인 2020.02.28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수원월드컵경기장관리재단(월드컵재단)이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경기장 단지 내 상업시설 5개 사를 임시 휴관하고 임대료를 감면한다.

월드컵재단은 27일 수원월드컵경기장 회의실에서 이내응 신임 사무총장 주재로 ‘코로나19 긴급 대응 점검회의’를 열고 대책을 마련했다. 회의에는 월드컵재단 관계자를 비롯해 월드컵스포츠센터 수탁사 ㈜스포츠아일랜드(대표 백성욱), ㈜에스빌드 풋살파크(대표 김정훈), 퓨전레스토랑 달보드레(대표 김종민), ㈜월드아이(회장 송재필), 중앙광장 매점(대표 김경숙) 등 경기장 내 상업시설 대표자들이 참석했다.

월드컵재단은 현재 스포츠센터 휴회 및 환불 회원 발생, 풋살구장 대관 예약 취소, 이용객 감소 등 상업시설들의 정상 운영이 힘든 상황임을 감안해 전국 월드컵경기장 최초로 2월 임대료를 감면키로 했다. 또 28일부터 다음 달 2~5일까지 스포츠센터, 풋살구장, 웨딩홀 뷔페, 퓨전레스토랑, 매점을 임시 휴관한다.

월드컵재단은 사전 예약으로 임시 휴관이 곤란한 상업시설을 위해 임직원 주말 비상근무조를 편성해 이용객 체온 체크, 감염증 예방 홍보활동 등 현장 지원도 나설 예정이다.

심언규 기자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