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과기대 ‘우수 건설인력’ 배출 구슬땀
상태바
경기과기대 ‘우수 건설인력’ 배출 구슬땀
숙련건설기능인력 양성사업 추진 용접 등 4개 과정 ‘실습 교육’ 매진
  • 이옥철 기자
  • 승인 2020.03.16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과학기술대학교는 경기도일자리재단과 함께 2019년 숙련건설기능인력을 양성해 지역 건설업체에 실습 연계 및 취업을 지원했다고 15일 밝혔다.

경기도일자리재단은 지난해부터 숙련건설기능인력양성사업을 추진, 올해도 숙련건설기능인력을 양성하고 실습 및 취업 연계를 통해 지역 건설 현장에서 기술력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경기과학기술대가 지난해 운영한 숙련건설기능인력양성과정은 건축설비과정, 용접과정, 타일과정, 도장·방수 등 총 4개 과정이다. 지난해 10월부터 올 2월까지 총 69명의 교육생을 훈련했다. 건설교육은 하루 8시간 동안 2개월 이상, 360시간의 교육훈련을 통해 실기 중심으로 최대한 충분한 연습 과정을 통해 숙련공이 될 수 있도록 훈련했다.

숙련건설기능인양성과정은 꾸준한 연습 과정의 실습교육과 함께 직업기초교육, 건축기초, 기초안전보건교육, 산재예방교육을 통해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우수한 건설인이 될 수 있도록 훈련했다. 총 20명의 교육생이 타일기능사 및 도장방수기능사, 온수온돌기능사 등의 기능사자격증을 취득해 현장실습을 추진했다.

건축설비과정은 배관 시공과 작업, 설비용접 작업 등의 과정에서 배관파이프 용접과 공조냉동 배관 시공 작업, 나사 배관 작업 등을 통해 배관과 용접에 관한 설비교육과 온수온돌, 도면 해독 등 건축설비에 관해 종합적으로 훈련했다. 용접과정은 위빙 용접, T형 필릿 용접, 가스파이프 용접, 가용접, 모서리 용접, 맞대기 용접, 가스텅스텐, 비드쌓기 용접 등 아크용접과 알곤용접, 전기용접을 통해 용접기능공이 될 수 있도록 실습 중심으로 훈련이 이뤄졌다. 타일과정은 타일 떠붙임 공법과 접착 공법, 바닥 시공, 압착 공법을 활용해 타일 붙이기, 줄눈 넣기, 바닥 몰탈 등에 대해 숙련하도록 훈련했다. 도장방수과정은 건축도장과 방수과정을, 건축기초와 3원색조색 실습, 에멀전페인트 도장실습, 무채색조색, 유색페인트 도장 실습, 도형모형 그리기 등 도장·방수기능을 숙련했다.

각각의 과정을 통해 새로운 직업을 갖기 위해 참여하거나 인생2막을 준비하는 이들이 숙련기능공이 되기 위해 훈련에 참가했다.

시흥=이옥철 기자 oclee@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