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당 남동갑 유정복, 인천발KTX 조기개통 비롯한 교통공약 발표
상태바
통합당 남동갑 유정복, 인천발KTX 조기개통 비롯한 교통공약 발표
  • 홍봄 기자
  • 승인 2020.03.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남동갑 유정복 후보는 23일 인천발KTX 조기개통을 비롯한 교통공약을 발표했다.

유 후보는 "1호 공약으로 인천발 KTX 조기 개통과 논현역 신설을 추진할 것"이라며 "철도망 인프라 획기적 확충과 논현∼인천시청역 급행버스 노선 신설 등으로 남동의 미래 가치를 한껏 끌어올리겠다"고 말했다.

또 ▶경인전철 지하화 ▶GTX-B와 제2경인선 조기 착공 ▶월판선(월곶역∼판교역) 논현 급행역 신설 ▶서울4호선(당고개∼오이도)과 수인선 연결 ▶수인선과 분당선 연결을 통한 수인분당선 개통 ▶인천지하철 2호선 인천대공원역에서 논현동(수인선)까지 잇는 노선 연장 등을 공약했다. 

도로교통 사업으로는 논현∼남촌농산물도매시장∼아시아드선수촌∼인천시청역을 잇는 S-BRT(급행버스)를 신설하고, 영동고속도로 소래I.C 신설과 위치 조정, 서창∽장수∽김포 고속도로 건설 등도 추진할 계획이다.  

유 후보는 "공약 실천으로 남동구를 수도권 서부 교통의 요충으로 발돋움시켜 유권자 교통편의와 남동의 미래 가치를 극대화할 것"이라며 "그렇게 되면 시장 때 만든 캐치프레이즈 ‘올 웨이즈 인천’(All Way’s Incheon)을 거의 완벽하게 구현하게 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홍봄 기자 sprin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