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품인증 플랫폼 “”리얼코드와 리얼코인“” 세계 시장에 우뚝 섰다.
상태바
정품인증 플랫폼 “”리얼코드와 리얼코인“” 세계 시장에 우뚝 섰다.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20.0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호일보=디지털뉴스부] ㈜리디아위밍(rideaweming)의 정품인증서비스 ‘리얼코드’와 리얼코인이 국제기구 세계녹색기후기구 희망행복나눔재단과 2020년 2얼 21일 협약을 체결하고 세부적인 업무 협의를 통하여 녹색 상품에 대한 녹색정품인증서비스를 도입하기로 확정하고 녹색인증에 대한 검증 및 인증 업무를 지원하기로 하였다.

또한, 정품인증플랫폼을 기반으로 개발하여 서비스중인 실생활 리얼코인도 기후환경선물거래등에 사용이 가능하도록 하고 녹색인증에 대한 검증비용으로도 리얼코인을 사용할 수 있도록함으로서 잔반적으로 양자가 협약한 전분야에 리얼코드와 리얼코인이 사용이 되도록 확정을 한 것이다.

이로 ㈜리디아위밍의 리얼코드와 리얼코인은 지난 12월 27일 중국 연태화췬산업운영관리유한공사와 세계 유일 독자적 QR코드∙동영상 기반 정품인증시스템인 ‘REAL CODE(리얼코드)’를 통관되는 모든 제품에 도입하고 “리얼코인”으로 결제가 가능하도록 계약을 맺은 바있고 연태화췬산업운영관리유한공사(정저우, 상하이, 장춘, 헤롱장, 란저우 등)는 종합보세구를 운영하고 있는 국영업체로, 2020년 1월부터 전세계에서 중국으로 수입되는 모든 제품에 큐알코드 정품인증을 의무화하고 있어, 세계적인 정품인증플랫폼으로서의 위상을 갖추고 국내 정품인증시장에도 본격적으로 참여할 예정이다.

그동안, 리얼코드는 정품인증시장보다는 홍보, 광고용 시장에서 더욱 빛을 발하는 모습을 보여 왔다. 2017년 대통령선거에서는 안철수후보의 홍보용과 문제인후보의 sns홍보용으로 사용이 되었고 총선 및 전국 지자체 선거에서 많은 후보들이 사용을 하여 선거의 풍토와 종이의 사용을 줄여 환경운동에도 간접적으로 참여를 하는 일석이조를 누려왔으며, 중소기업 제품에 반드시 포함되는 사용설명서, 제품설명서등을 리얼코드를 사용함으로서 환경과 제품의 생산단가를 줄이고 소비자들은 언제 어디에서든지 리얼코드를 통하여 이러한 제품에 대한 설명서를 자세히 읽어볼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여 왔다.

기존에 널리 사용돼 온 QR CODE는 바코드의 100배에 달하는 정보량 저장과 고속인식이라는 장점을 지니고 있지만 스마트폰 전용 홈페이지가 아닐 경우 인터넷 URL을 카피하는 데에만 그쳐 사용자에게 큰 불편함을 줬다. 스티커의 탈부착 문제나 정품인증방식의 신뢰도 결여 등을 감안할 때 정품인지 가품인지 식별이 어렵다는 단점도 꾸준히 지목돼 왔다.

㈜리디아위밍이 선보이는 REAL CODE(리얼코드)는 기존의 QR 코드가 가진 장점과 단점을 보완해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 신개념 2차원 바코드다. 생산자와 판매자, 소비자 모두에게 즉시 확인이 된다는 뜻으로 ‘REAL CODE, 리얼코인’이라고 명명됐다.

㈜리디아위밍 REAL CODE의 정품인증방법은 다음과 같다. 먼저 제품 판매자가 REAL CODE를 부착한다. 이후 구매자(소비자)는 REAL CODE의 스크래치 부분을 긁어야만 나오는 비밀번호를 ‘리얼코드 정품인증 라벨에서 스크래치를 긁어 낸 후 비밀번호 6자리를 입력하세요’라는 창에 입력해야 한다. 구매자(소비자)가 입력한 비밀번호는 곧장 판매자에게 서버로 전달되고, 판매자가 승인을 해야만 정품인증이 확인된다. 또한 즉각 동영상이 뜨기 때문에 폐쇄성과 보안을 보장받을 수 있다.

덧붙여 REAL CODE에는 최신 비트코인에 널리 사용되는 ‘블록체인’ 기술이 적용됐다. 블록체인은 가상화폐기술로, URL이나 텍스트를 데이터화해 전송할 때 그 문장을 쪼개서 전송한다. 더 나아가 쪼개진 데이터를 사슬모양으로 이어 각각의 서버에 저장하기 때문에 해킹을 예방할 수 있다.

리얼코드의 활용 가능성은 이에 그치지 않는다. 오프라인 상의 단순 구매행위에 그치지 않고 잡지, 신문, 뉴스, 박람회, 대중교통, 영화관 등에도 리얼코드를 설치해 모바일로 직접 연동이 가능한 SNS 광고 서비스,  리얼라인이라는 신개념 스마트 쇼핑몰 서비스도 실행 준비 중에 있다. 리얼코드가 가진 다양한 기능은 원산지 정품인증시스템과 SNS 연동 플랫폼으로 전세계에 분포한 유저들과의 전자상거래 및 소통을 가능하게 한다는 점에서 주목받고 있다.

㈜리디아위밍의 이태희 대표이사는 “REAL CODE는 생산, 유통, 구매라는 3차원 세상인 모바일 유통시장에서 B2B2C(Business To Business To Customer: 기업과 기업, 기업과 소비자로 이뤄진 유통체계로 시장경제를 온라인만 사용해 한 단계로 줄인다는 뜻)로 이어지는 새로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해나가는 주역이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리디아위밍는 REAL CODE를 시작으로 다양한 정품인증 방법을 개발 및 보급해 중소기업의 수출을 돕는 만큼 IT 강국 대한민국의 새로운 첨병이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아울러 정품인증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리얼코인을 발행함으로써 정품인증 플랫폼, 쇼핑몰과 사람이 먹는 영양제로 재배한 크라식 등을 구입할 수 있도록 해 실생활 코인으로도 운영 중이며, 이번 국제기구와 협약을 통하여 전세계인들이 사용하는 결제코인으로 자리를 잡을 것이라고 밝혔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