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 시화병원 심장·혈관 내과 개설 김기창 과장 영입
상태바
시흥 시화병원 심장·혈관 내과 개설 김기창 과장 영입
  • 이옥철 기자
  • 승인 2020.04.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8월 신축 개원을 앞두고 있는 시흥시 정왕동 시화병원이 시흥시 최초로 심장·혈관 내과를 개설, 명의급 전문의를 영입해 생명과 직결되는 심혈관질환의 정확한 진단과 신속한 처치를 통해 응급환자의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겠다고 계획이다.

 6일 시화병원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1일 진료를 시작한 김기창 과장은 조선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인하대병원 심장내과 전임의를 거쳐 가천대 의과대학 의학 석·박사 과정을 수료한 후 건국대 충주병원 부교수를 역임한 인재로 심근경색, 협심증, 대동맥 및 말초혈관 질환, 심부전, 고혈압, 부정맥 및 인공심박동기 치료 등 다양한 심혈관질환 전문 지식과 임상경험을 토대로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시흥 지역은 심장·혈관 의료 인프라 부족으로 중증응급환자 발생 시 인천과 서울 등 치료가 가능한 3차 의료기관 전원율이 상당히 높은 편이며 특히 대부도, 영흥도 등 교통이 불편한 도서산간지역 분포로 병원 이송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이와 같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시흥시화병원은 전문 인력과 심장초음파 등 최신 장비를 갖춰 지역권 내에서 심혈관질환의 정확한 진단·치료·예방을 선도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500병상 규모로 개원하는 신축 병원은 건립 단계에서부터 지역주민의 심장·혈관 건강을 위해 ANGIO실(심혈관 촬영검사)과 심·뇌혈관 집중치료실 5병상을 확보하고 첨단 영상장비를 이용해 최소 침습 시술을 시행하는 인터벤션으로 시너지 효과를 낼 전망이다.

시흥=이옥철 기자 oclee@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