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현대미술관 소장품강좌 마련 유튜브 등 통해 대표작 12점 소개
상태바
국립현대미술관 소장품강좌 마련 유튜브 등 통해 대표작 12점 소개
  • 연합
  • 승인 2020.04.09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현대미술관(MMCA)은 대표 소장품 12점을 온라인으로 소개하는 ‘미술관소장품강좌’를 선보인다고 8일 밝혔다.

국립현대미술관이 소장한 한국 근현대미술 명작을 집에서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마련한 프로그램으로, 10분 이내 짧은 영상으로 한 작품을 집중적으로 소개한다.

관람객 2천여 명의 설문조사로 선정한 대표 소장품 12점을 윤범모 국립현대미술관장이 직접 설명한다. 박생광 ‘전봉준’(1985), 채용신 ‘고종황제어진’(1920), 구본웅 ‘친구의 초상’(1935), 김환기 ‘론도’(1938), 이쾌대 ‘여인 초상’(1940년대), 박래현 ‘노점’(1956), 권진규 ‘지원의 얼굴’(1967), 백남준 ‘다다익선’(1987) 등이다.

이날 한국 전통 오방색과 현대 한국화를 접목한 박생광의 ‘전봉준’을 시작으로 매월 1~2점씩 페이스북과 유튜브를 통해 영상을 공개한다.

윤범모 관장은 "코로나19로 미술관 방문이 어렵지만 집에서 편하게 미술관 대표 소장품을 감상하며 현대미술과 친숙해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