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길어진 사회적 거리두기 답답한 마음 음악으로 위로
상태바
더 길어진 사회적 거리두기 답답한 마음 음악으로 위로
군포문화재단, 내달 6·8일 공연 프라임필하모닉 등 무대 생중계
  • 민경호 기자
  • 승인 2020.04.22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문화재단이 다음 달 6일과 8일 각각 군포프라임필하모닉오케스트라와 세종국악관현악단이 진행하는 무관중(비대면) 공연을 온라인 생중계한다.

재단은 군포문화예술회관의 상주단체인 두 단체와 함께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 두기로 지친 시민들을 응원하고자 이번 공연을 준비, 공연예술 포털 ‘아르떼TV’와 포털사이트 ‘네이버TV’ 및 군포문화재단과 각 상주단체의 유튜브 채널에서 동시 생중계한다고 21일 밝혔다.

6일 오후 4시에는 군포프라임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준비한 ‘희망의 봄 콘서트’가 진행된다.

현실 극복을 위해 작곡된 베토벤의 ‘로망스’ 2번이 바이올리니스트 김재영에 의해 연주되고, 화려하고 활기찬 ‘카르멘 환상곡’이 플루티스트 김유빈의 협연으로 연주된다. 이어 소프라노 서선영의 가슴 깊은 위로의 울림과 전 출연진의 ‘We shall over come’ 연주가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8일 오후 7시 30분에는 세종국악관현악단의 ‘푸른 봄, 음악으로 화(花)하다’가 진행된다.

세종국악관현악단과 함께 김덕수 사물놀이패, 생황 연주자 김계희, 대금 연주자 정동민과 산유화어린이민요합창단이 무대에 올라 화려한 국악의 진수를 선보인다. 특히 우리나라 전통 국악의 흥과 활기가 지친 시민들에게 큰 힘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공연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군포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www.gunpoart.net)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군포=민경호 기자 m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