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경기본부, 자매결연 농촌 찾아 일손돕기 봉사
상태바
NH농협은행 경기본부, 자매결연 농촌 찾아 일손돕기 봉사
  • 김재학 기자
  • 승인 2020.05.22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은행 경기영업본부는 21일 일손 부족을 겪는 평택시 소재 자매결연 농촌을 찾아 일손 돕기 봉사를 했다.

NH농협은행 경기영업본부 임직원 30여 명은 본격적인 농번기임에도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인력 수급이 어려워진 평택시 소재 농가를 찾아 폐비닐·농약병 등 영농 폐자재 수거활동 등을 지원하며 한적했던 농촌에 생기를 불어넣었다. 

임직원들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모범적인 농촌 봉사활동을 실시했으며, 농민들과 소통의 시간도 가지며 농촌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였다.

정용왕 NH농협은행 경기영업본부장은 "농협 임직원 일동은 농업인들의 든든한 후원자로서 농업과 농촌의 소중함을 항상 기억하며 앞으로도 농촌을 위해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재학 기자 kj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