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 시장 기부 총액 1400여 만 원에 달해
상태바
조광한 남양주 시장 기부 총액 1400여 만 원에 달해
  • 조한재 기자
  • 승인 2020.0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월급 30% 4개월분과 정부·도·시 재난지원금 전액 기부에 이어 특강 사례금까지 기부해 화제다.

25일 금곡양정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조 시장은 경기동부CEO아카데미에서 3차례 특강 후 받은 사례금 120만 원을 코로나19로 어려운 시민을 위해 전액 쾌척하며 기부 행진을 이어갔다.

조 시장이 개인적으로 기부한 금액은 총 1천400여만 원에 달한다.

이날 기부현장엔 이화수 금곡동주민자치위원장과 강성준 새마을지도자협의회장 등 지역 사회단체장들이 함께 했으며, 조 시장의 기부에 응원과 지지를 보냈다.

기부 후 조 시장은 사회단체장들과 티타임을 갖고 금곡동 현안사항과 향후 발전방향에 대해 논의하고, 이석영광장 조성 현장을 함께 둘러보며 공사 진행상황을 꼼꼼히 체크했다.

이경배 통장협의회부회장은 "시장의  결단으로 목화웨딩홀이 철거되고 이석영광장이 조성되면서 금곡동의 관문이 훤하고 보기 좋게 변했다"며 "홍유릉 둘레길 조성과 땡큐버스, 뉴딜사업, 재난긴급지원금 찾아가는 현장접수처 등 신속한 행정으로 발전 요인이 많아 주민들의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조광한 시장은 "오늘 보니 제 기부금 온도계가 있던데 현재 기부온도가 99도 정도까지 올라갔다. 100도가 될 때까지 더 열심히 기부하겠다"며 "100도에서 물이 끓듯이 ‘땡큐 착한기부 운동’의 붐이 펄펄 끓어올라 더 많은 분들이 동참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현재까지 남양주시 착한 기부운동을 통해 모금된 금액은 총 4억2천100여만 원으로 집계됐다.

남양주=조한재 기자 chj@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