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착한 소비’로 지역경제 살리고 취약계층 도와요
상태바
‘착한 소비’로 지역경제 살리고 취약계층 도와요
인천시설公, 강화섬쌀·전통시장 과일 서구 지역 저소득 가구 60곳에 전달
  • 김희연 기자
  • 승인 2020.05.27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설공단이 지역 취약계층을 도우며 지역경제도 살리는 착한 소비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공단은 26일 서구지역 저소득 60가구에 강화섬 쌀과 과일·식료품 등을 전달했다. 이번 후원은 공단의 ‘사랑 나눔 사회공헌 활동’ 중 하나로 추진됐다.

공단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강화 농민을 위해 강화섬 쌀을 구입했고, 소상공인을 돕고자 자매결연 전통시장인 신거북시장에서 과일 등을 구입했다. 또 공단은 임직원 급여 일부를 지역화폐인 ‘인천e음’으로 지급하거나, ‘전통시장 가는 날’을 운영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운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김영분 이사장은 "가정의 달을 맞아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한 번 더 생각하고, 작은 위안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지원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취약계층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희연 기자 khy@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