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신세계건설-구산에너지, 원도심 주거환경 개선 ‘여섯 번째 집수리’
상태바
하남시-신세계건설-구산에너지, 원도심 주거환경 개선 ‘여섯 번째 집수리’
  • 이홍재 기자
  • 승인 2020.0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는 신세계건설과 협업해 원도심 취약계층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여섯 번째 ‘집수리 하남’ 사업을 실시했다고 1일 밝혔다. 

하남시와 신세계건설은 지난 2019년 7월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부터 꾸준히 집수리 사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이번 집수리는 하남시와 신세계건설의 지원 외에도 주식회사 구산에너지에서도  동참했다. 

이날 집수리는 덕풍동 K씨 가정에서 이른 아침부터 늦은 오후까지 실내 벽지 · 장판 · 주방 · 싱크대 등을 교체하고, 창호 및 현관문 등 설비들도 새롭게 수리됐다. 

한편, 이번 집수리 자원봉사는 신세계건설과 (재)하남시사회복지협의회 직원, 시청 건축과 직원  20여명이 함께 참여해 구슬땀을 흘렸다. 

김상호 시장은 "집수리 하남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며 주거환경이 열악한 취약계층을 위한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  

하남=이홍재 기자 hjl@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