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손보’ 디지털 기반 종합손보사로 공식 출범
상태바
‘하나손보’ 디지털 기반 종합손보사로 공식 출범
  • 이창호 기자
  • 승인 2020.0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손해보험은 1일 서울 종로 본사에서 공식 출범식을 갖고 디지털 기반 종합 손해보험사로서 본격 업무를 개시했다.

하나손해보험은 하나금융그룹 내 최초 손해보험사이자 하나금융지주의 14번째 자회사다. 하나금융지주는 지난 2월 14일 더케이손해보험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하고 4월 29일 금융위원회로부터 자회사 편입 승인을 받았다.

출범식에는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부회장, 지성규 하나은행장,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 등과 조경제 교직원공제회 이사, 정동섭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 사무총장 및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권태균 하나손해보험 사장은 ‘신생활보험 플랫폼’이라는 새로운 브랜드 슬로건을 선포했다.

하나손해보험은 기존 더케이손해보험의 보험업에 대한 깊은 이해 및 노하우에 하나금융그룹의 디지털 생태계 기반 금융자산관리 노하우 및 관계사 협업 시너지를 더한 디지털 기반 종합 손해보험사를 지향한다.

특히 금융업과 비금융업의 경계가 허물어지고 언택트 시대가 도래하는 급변하는 환경 속에서 기존 자동차 보험 등 전문 분야에 신속하고 편리한 맞춤형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모빌리티와의 다양한 제휴를 더해 새로운 디지털 경험을 선사하는 ‘신생활보험 플랫폼’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하나금융그룹 온라인 채널 및 외부 네트워크와의 콜라보로 여행자, 레저, 특화보험 위주의 그룹 플랫폼 활성화 상품을 출시한다.

한편 하나금융그룹은 하나손해보험 공식 출범으로 금융업의 모든 사업 라인 구축을 완료했다. 그룹 포트폴리오 다각화 및 비은행 이익 극대화를 향한 기틀을 다지게 됐다. 

이창호 기자 ych23@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