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2019년 지능형 교통체계 구축 사업’ 대통령 표창
상태바
부천시 ‘2019년 지능형 교통체계 구축 사업’ 대통령 표창
  • 최두환 기자
  • 승인 2020.0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시가 추진한 ‘2019년 지능형 교통체계(ITS) 구축 사업’이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2일 시에 따르면 이번 수상은 스마트 주차시스템 구축사업으로 국가 사회발전 정부혁신에 이바지한 공로다. 이 사업은 공공시설 이용요금 감면 자격 확인서비스 도입, 민간주차서비스 플랫폼 및 민간주차장 정보 연계 표준안 마련 등이 있다. 

시는 행정안전부의 공공시설 이용요금 감면 자격 확인 서비스에서 제공하는 정보와 시 자체 감면사항과 연계한 데이터베이스(DB)를 구축했다. 이는 감면대상 운전자(주차장 조례에 근거한 16개 항목 관련)가 부천시 공영주차장을 이용하면 공공시설 이용요금 감면 자격 확인 서비스를 통해 실시간으로 자격을 확인받고 요금 감면을 받을 수 있는 제도다.  

시 관계자는 "공공시설 이용요금 즉시 감면 서비스 처리 절차는 부천시 관내 공영주차장 입·출차 시 차량번호를 자동으로 인식해 행정안전부 행정정보공동이용시스템으로부터 인증을 받아 주차료 감면 대상 여부를 즉시 확인할 수 있도록 시스템이다"라고 설명했다.

또 "이번 시스템의 구축으로 공영주차장을 이용하는 운전자들이 할인을 받기 위해 제시한 증빙자료를 확인하기 위해 이용했던 주차통합센터의 콜 건수가 감소했다. 시민들은 부천주차포털시스템(https://parking.bcits.go.kr)을 통해 사전에 요금 감면 자격을 확인할 수 있으며 대기 시간 감소에 따라 출차 시간도 함께 감소하는 등 다양한 주차 편의를 누리게 됐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시는 스마트 주차시스템을  카카오 주차서비스 오픈 에이피아이(open API-공공기관이 이용자에게 정보를 재활용하거나 상업적, 비영리적으로 이용할 권리를 부여)와 연계해 원스톱으로 제공으로 전국의 도시에 공유하고 이를 확산하기 위한 협력을 꾀하고 있다.

한편, 시는 올해 안에 부천도시공사와 협력해 관내 민간 건축물이 보유한 약 1만2천 개의 주차장 데이터베이스를 통합할 계획이며 통합 데이터를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과 연계해 도시의 부족한 주차 공급 문제를 공영·민간·개인이 함께 해결해나갈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부천=최두환 기자 cdh9799@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