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강화군, 강화섬쌀 포장재 지원사업 추진
상태바
인천시 강화군, 강화섬쌀 포장재 지원사업 추진
  • 김혁호 기자
  • 승인 2020.0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강화군은 강화섬쌀 품질 고급화와 경쟁력 강화를 위해 ‘강화섬쌀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군은 올해부터 등급이 낮은 등급외 쌀과 혼합미에는 강화섬쌀 포장재를 지원하지 않고, 지역에서 생산된 고품질 품종인 추청, 고시히까리, 삼광 등 단일품종에 포장재를 지원한다. 이를 통해 고품질의 강화섬쌀을 시장에 유통해 농가의 경쟁력과 소비자의 신뢰를 확보할 방침이다. 

또한 포장재 디자인을 개선해 소비자가 쌀 품종에 대한 정보를 쉽게 알 수 있도록 했다. 포스트 코로나를 맞아 소비자의 구입편의와 안전배송을 위해 올해부터는 쌀 택배박스도 추가로 지원한다. 

아울러 지속적으로 단속을 벌여 등급외쌀 유통, 이물질 사고, 타지쌀 혼합 등 강화섬쌀 이미지 훼손이 확인 될 경우, 보조금을 회수하고 향후 3년간 지원을 제외하는 등 강력한 패널티를 적용할 계획이다.

강화섬쌀 포장재 지원대상은 지역에 주소를 두고 강화섬쌀을 생산·판매하는 농협, 미곡처리장, 정미소, 생산자단체 등으로 오는 24일까지 군청 농정과(☎032-930-3383)로 신청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유통시장의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고품질 강화섬쌀이 안정적으로 유통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