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통일부장관 이인영 취임식 없이 업무 시작
상태바
새 통일부장관 이인영 취임식 없이 업무 시작
  • 강봉석 기자
  • 승인 2020.07.28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인영 신임 통일부 장관이 27일 오후 정부서울청사로 출근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27일 이인영 통일부 장관 임명안을 재가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기자들에게 보낸 공지 메시지에서 "문 대통령이 오전 11시 45분께 이인영 통일부 장관 임명을 재가했다"라며 "이 장관 임기는 오늘부터 시작됐다"라고 전했다.

앞서 국회 외교통일위원회는 지난 24일 미래통합당 의원들이 불참한 가운데 전체회의를 열어 이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 경과보고서를 채택했다.

통합당 의원들은 이 장관의 자료제출 미흡 등을 비판하며 전체회의에 불참했다.

이 장관은 지난 3일 통일부 장관에 내정된 직후 가진 입장 발표에서 "평화로 가는 오작교를 다 만들 수는 없어도 노둣돌 하나는 착실하게 놓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또한 가장 시급한 과제로 "대화 복원"을 꼽았다.

한편, 이 장관은 이날 오후 별도의 취임식 없이 직원들에게 문자메시지로 취임인사를 전한 뒤 곧바로 업무를 시작했다.

강봉석 기자 kb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