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초막골 청년살롱 ‘청춘쉼미당’ 개소
상태바
군포시, 초막골 청년살롱 ‘청춘쉼미당’ 개소
  • 민경호 기자
  • 승인 2020.07.29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 청년들의 창업과 일자리 창출, 네트워크 역할을 하게 될 초막골 청년살롱 ‘청춘쉼미당’이 문을 열었다.

시는 지난 27일 초막골생태공원 내 카페에서 한대희 시장과 성복임 시의회 의장, 청년들이 참석한 가운데 ‘청춘쉼미당’ 개소식을 가졌다.

청춘쉼미당에는 청년플래너들이 운영하는 카페가 들어섰으며, 청년들의 문화 콘텐츠 기획과 지역 청년 네트워크 활동 공간으로도 활용될 예정이다.

한대희 시장은 "군포를 이끌어 갈 기둥인 청년들이 청춘쉼미당에서 창업 등 자신들의 꿈을 다듬으면서 청년 간 정보 공유 등 네트워크 활동을 통해 청년 사랑방으로 만들어 달라"고 말했다.

신현균 일자리정책과장은 "청춘쉼미당은 청년사업가로서의 역량을 키우고 사회적 가치 실현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군포형 청년활력 공간의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시는 청년플래너 7명을 선발해 플래너 양성교육과 청년살롱 설계 작업 등을 진행해 왔다.

‘쉼미당’은 휴식과 활력을 의미하는 쉼과 아름다운 집이라는 뜻의 미당(美堂)의 합성어로, 청년들 스스로 만든 명칭이다. 자세한 사항은 시 일자리정책과(☎031-390-0512)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군포=민경호 기자 m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