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동반성장 지원 협력사 6곳에 스마트공장 구축
상태바
두산인프라코어 동반성장 지원 협력사 6곳에 스마트공장 구축
  • 최유탁 기자
  • 승인 2020.07.31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협력사의 스마트공장 구축을 지원하는 ‘2020 리딩 서플라이어(Leading Supplier)’ 활동을 시작했다고 30일 밝혔다.

‘리딩 서플라이어’는 선진 사례와 혁신 기법을 전파해 협력사 경쟁력을 높이는 두산인프라코어의 동반성장 활동이다. 자체적인 협력사 육성 프로그램을 기반으로 협력사의 생산운영, 품질보증, 제조기술 등을 지원한다.

올해 지원 대상에는 냉각장치 부품류를 공급하는 ㈜해송엔지니어링을 비롯해 건영테크㈜, 성원하이드로릭스㈜, ㈜평산볼트기공사, ㈜디와이솔루텍, ㈜명진기업 등 총 6개 협력사가 선정됐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연말까지 이들 협력사를 대상으로 스마트공장 프로그램 핵심 가운데 하나인 통합생산관리시스템(MES) 구축을 지원한다.

MES는 생산계획, 자재흐름, 품질정보 등의 실시간 데이터를 단일 플랫폼으로 통합 관리해 생산효율을 높여 주는 시스템이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해 8월 인천공장에 글로벌 MES를 구축한 바 있다.

㈜해송엔지니어링 류경환 대표는 "코로나19로 시장상황이 어려운 가운데도 모기업의 스마트공장 노하우를 전수받을 수 있게 돼 기대가 크다"며 "빠른 시일 내 MES를 구축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추겠다"고 말했다.

두산인프라코어 구매총괄 이용진 전무는 "글로벌 경쟁력을 키우기 위해선 협력사의 스마트화가 뒷받침돼야 한다"며 "MES가 협력사들에 정착돼 디지털 강소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약속했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