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환경사업소, 아이스팩 수거 재활용 나서
상태바
화성시 환경사업소, 아이스팩 수거 재활용 나서
  • 조흥복 기자
  • 승인 2020.08.10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 환경사업소가 버려지는 아이스팩 재활용에 나섰다. 

9일 환경사업소에 따르면 최근 배달산업이 커지면서 아이스팩 사용량도 증가했지만 대부분의 가정에서 재활용하지 않고 생활폐기물로 처리하고 있어 문제로 제기됐다.

환경사업소는 지난 3일 폐현수막을 갈아 만든 수거함을 28개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설치하고 본격적으로 아이스팩 수거에 나섰다. 수거함이 가득 차면 해당 읍면동에서 자원화시설로 옮겨 관내 식품제조업체인 ‘행복한밥상협동조합’이 재활용하는 방식이다. 

이번 수거사업으로 월 500개, 연간 6천 개의 아이스팩이 재활용될 예정이다. 

환경사업소는 미세플라스틱의 일종인 고흡수성 수지로 만들어진 아이스팩이 자연 분해되지 않아 환경오염의 원인으로 꼽힘에 따라 이번 수거활동으로 환경보호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환경사업소 관계자는 "건강한 자연을 위해 아이스팩 재활용에 많은 참여와 관심을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화성=조흥복 기자 hbj@kihoilbo.co.kr

  박진철 기자 jc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