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구직자에 면접비용 주는 도내 착한기업 16곳 인센티브
상태바
청년 구직자에 면접비용 주는 도내 착한기업 16곳 인센티브
도, ㈜영진산업 등에 인증마크 유망중기 등 지원사업 때 가점
  • 민준석 기자
  • 승인 2020.08.11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도 청년 구직자들에게 면접수당을 지급한 착한기업들에게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10일 도에 따르면 ㈜영진산업 등 도내 착한기업 16곳을 ‘2020년도 상반기 면접수당 지급기업’으로 인증했다. 면접수당 지급기업 인증제는 면접수당을 지급하는 기업들을 발굴하고 인증해 각종 혜택을 지원하는 제도다. 면접수당은 기업이 채용면접 시 교통비 등을 목적으로 응시자에게 제공하는 비용이다.

이번에 인증기업으로 선정된 기업들은 코로나19가 대유행한 6개월 이상 면접 수당 지급 제도를 시행해 왔고, 앞으로도 지급할 계획이 있다.

도는 인증 업체들에게 일자리우수기업인증, 유망중소기업 지원 등 11가지 기업지원 사업 신청 시 가점을 부여한다.

또 도지사 인증마크를 부여해 자사 마케팅에 활용하도록 하거나, 경기도일자리재단이나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홈페이지에 해당기업 명단을 게시하도록 한다. 아울러 워크넷 등 취업 사이트 내 기업관련 정보 및 채용 공고란에도 인증마크 표시가 가능해진다.

민준석 기자 bgmi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